통합의학 전문의 다나 코헨 박사, 자궁경부암 위험 완화 방법 조언

2024.05.31 15:29:38

● 한국 여성을 위한 자궁경부암 퇴치 전략: 예방, 생활습관, 조기 발견




자궁경부암은 한국 여성 암 발생 순위 9위이자 15세에서 44세 사이의 여성에게 발생하는 암 순위 중 3위를 차지하고 있다. 하지만 질병관리본부는 적절한 조치와 개입을 통해 자궁경부암의 최대 93%를 예방할 수 있다고 강조한다.

 

이에 카리브해의 세인트조지대학교(SGU) 의과대학을 졸업한 통합의학 전문의 다나 코헨 박사(Dr. Dana Cohen)가 일상에서 총체적 웰빙을 실천함으로써 치명적인 자궁경부암의 위험을 완화할 수 있는 방법을 조언했다.

 

자궁경부암의 원인과 위험 요인

 

자궁경부암의 원인과 위험 요인을 이해하는 것은 효과적인 예방을 위해 매우 중요하다. 자궁경부암의 주요 원인은 고위험 유형의 인유두종바이러스(HPV)에 지속적으로 감염되는 것이다. 대부분의 HPV 감염은 큰 해를 끼치지 않고 자연 치유된다. 하지만 지속적 감염은 자궁경부 세포에 변화를 일으켜 종양으로 불리는 암세포 덩어리를 형성할 수 있다. 이러한 악성 세포는 건강한 신체 조직을 침범해 파괴하고 신체의 다른 부위로 퍼질 수 있다.

 

그 밖의 위험 요인으로는 흡연, 면역 체계 약화, 유전적 소인, 검진 부족 등을 꼽을 수 있다.

 

자궁경부암 예방 팁

 

· 백신 접종 및 정기 검진: 가장 효과적인 예방책은 HPV 백신을 접종하는 것이다. 정기적인 팹스미어(Regular Pap smears·자궁경부 세포진 검사) HPV 검사는 전암 병변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는 데도 중요하다.

· 건강한 라이프스타일 유지: 건강한 생활 방식은 자궁경부 건강 예후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러한 전인적 방식은 면역 체계를 뒷받침하고 자궁경부암 위험을 줄여준다.

 

기능성 영양소를 통한 면역 체계 영양 공급

 

· 약용 버섯: 차가버섯, 표고버섯, 노루궁뎅이버섯 등 강장 효과가 있는 버섯은 면역 기능을 증진하고 항염증 작용을 한다.

· 비타민 C: 감귤류, 딸기, 피망에 함유된 비타민 C는 면역 반응을 활성화한다.

· 엽산: 렌틸콩, 달걀, 시금치, 바나나에 함유된 엽산은 DNA 합성과 세포 분열에 필수적인 영양소다. 엽산 수치가 낮으면 HPV로 인한 자궁경부암 발병률이 높아진다.

· 충분한 수분 섭취: 적절한 수분 섭취는 혈액량과 혈액 순환을 유지해 면역 세포가 효율적으로 이동할 수 있도록 도와 면역 체계를 지원한다. 또한 독소를 제거해 면역 반응을 강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

 

스트레스 줄이기

 

만성 스트레스는 면역 체계를 약화시킨다. 스트레스를 줄이는 활동으로는 마음챙김, 명상, 규칙적 신체 활동, 아로마테라피, 침술, 마사지와 같은 전인적 요법이 있다.

 

자궁경부암 발병 위험을 줄이기 위해서는 일상 생활에서 적절한 영양 섭취, 수분 보충, 스트레스 완화를 실천해야 한다. 생활 습관을 변화시켜 면역 체계를 강화하고 적절한 백신 접종과 정기 검진을 병행하면 위험을 크게 낮출 수 있다.

 

이러한 예방적 조치를 통해 한국 여성들은 자궁경부암으로부터 건강을 지키고 자궁경부암의 우려를 덜기 위해 선제적으로 대처할 수 있다.

메디컴 기자 news@mdon.co.kr
Copyright @이엠디(메디컴)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주)메디컴 ​서울특별시 금천구 벚꽃로 254 월드메르디앙1차 1406호 등록번호 : 서울 아03115 ㅣ등록연월일 : 2014.4.21ㅣ발행인 : 박경미 | 편집인 : 설명희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경희 전화번호 : 02-6958-5434 ㅣ 팩스번호 : 02-6385-2347ㅣ 이메일 : news@mdon.co.kr Copyright @이엠디(주식회사 메디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