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
  • 구름많음강릉 6.4℃
  • 구름많음서울 6.1℃
  • 흐림대전 6.3℃
  • 흐림대구 8.0℃
  • 구름조금울산 9.1℃
  • 구름많음광주 9.9℃
  • 맑음부산 11.1℃
  • 구름많음고창 5.7℃
  • 흐림제주 15.5℃
  • 흐림강화 6.6℃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2.7℃
  • 구름많음강진군 7.7℃
  • 구름많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학회및기관

차 의대 백광현 교수, 유전학회 ‘생명과학상’ 수상

11월 21일 차바이오컴플렉스, 2019한국유전학회 국제학술대회

단백질분해조절 유전자 및 단백질 기능 관련 탁월한 연구 업적 인정받아



차 의과학대학교(총장이훈규) 의생명과학과 백광현 교수가 11월 21일 판교 차바이오컴플렉스에서 열린 ‘2019한국유전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생명과학상을 수상했다.

백광현 교수는 지난 20여년 동안 다양한 단백질분해조절 관련 유전자 및 단백질의 기능을 밝혀왔다. 특히 이들 연구를 토대로 국제 SCI(E)급 저널에 130여편의 논문을 발표했고, 국내/국제학회에서 30여회 이상 최우수/우수논문상을 수상하는 등 탁월한 연구업적을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백 교수는 이외에도 국내외 학술지의 편집장과 편집위원 등으로 활동하며 학회 발전에 많은 기여를 했다. 또 다양한 국제학회의 자문/운영위원과 영국을 비롯한 이스라엘, 인도, 폴란드 정부의 국가 R&D 연구과제 심사위원으로도 선정되어 활동하는 등 과학기술분야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고 있다.

백 교수는 “분자유전학 연구자로서 국내 유전학 분야의 최고 영예인 ‘생명과학상’을 수상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난치성 질환의 진단과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유전자 및 단백질 연구를 지속하고, 국내 유전학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유전학회는 국내 유전학 분야의 대표적 학회로, 매년 유전학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업적을 이루고 유전학 발전에 공헌한 연구자를 선정해 생명과학상을 시상하고 있다.


 
차 의과학대학교 의생명과학과 백광현 교수 주요 약력

[전문분야] 분자유전학(분자신호전달학)

[학력]
1987 경희대학교 생물학과 졸업
1990 서던미시시피대학교(University of Southern Mississippi) 이학석사
1995 아이오와주립대학교(Iowa State University) 이학박사

[주요 경력]
1999-현재 차 의과학대학교 의생명과학과 교수
1996-1997 하버드의과대학교(Harvard Medical School), 
하워드휴스의학연구소(Howard Hughes Medical Institute) 박사후 연구원
1997-1999 하버드의과대학교(Harvard Medical School), 
다나파버암연구소(Dana-Farber Cancer Institute)박사후 연구원
2002-2007 차 의과학대학교 생명과학전문대학원 교학부장
2004-2011 보건복지부지정 생식의학 및 불임유전체 사업단 부소장
2004-2014 차 의과학대학교 세포유전자치료연구소 부소장
2014-2016 차 의과학대학교 생명과학대학 학장
2014-2018 차 의과학대학교 세포유전자치료연구소 소장
2016-현재 차 의과학대학교 생명과학연구소 부소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