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 구름조금동두천 24.1℃
  • 구름많음강릉 21.8℃
  • 구름많음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26.0℃
  • 대구 21.9℃
  • 울산 21.2℃
  • 흐림광주 24.6℃
  • 부산 21.6℃
  • 흐림고창 24.2℃
  • 제주 23.5℃
  • 구름조금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3.9℃
  • 구름많음금산 24.1℃
  • 흐림강진군 23.3℃
  • 흐림경주시 21.5℃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사노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개발 시작

미 보건복지부 생물의약품첨단연구개발국 (BARDA)과 협력

코로나19(COVID-19) 백신 개발에 사노피의 잘 구축된  재조합 기술 플랫폼 활용



사노피(Sanofi)의 백신사업부인 사노피 파스퇴르가 사스 백신 개발 작업 경험을 토대로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속도를 높인다. 이를 위해 사노피는 미국 보건복지부 산하 질병예방대응본부 (Office of the Assistant Secretary for Preparedness and Response)의 조직인 생물의약품첨단연구개발국 (Biomedical Advanced Research and Development Authority, BARDA)과 협력하고 BARDA와 오랫동안 유지해온 파트너십 범위도 확대할 방침이다. 

코로나19는 호흡기 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 코로나바이러스 계열이다. 사스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SARS) 코로나바이러스는 2002년말부터 발생하기 시작하여 2004년에 자취를 감췄다. 사노피는 코로나19의 예방을 위해 진전되었던 전임상 단계의 사스 백신 후보를 더 연구할 계획이다. 

사노피 백신 부문의 글로벌 대표인 데이비드 로우는 “최근의 코로나바이러스와 같이 세계 보건의 위협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협력이 필요하며 사노피는 BARDA와의 협력을 통해 잠재적인 백신 후보에서 개발을 앞당길 것”이라며 “사노피의 전문성을 활용하면서 BARDA와 협력해 최근의 코로나19 유행으로부터 사람들의 건강을 지키는 데 매우 의미있는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혁신적인 재조합 기술 플랫폼 활용하는 사노피

사노피는 자체 재조합 DNA 기술 플랫폼을 활용해 201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후보를  만들 계획이다. 이 재조합 기술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 표면에서 확인되는 단백질과 유전적으로 정확히 일치하게 생산할 수 있다. 이러한 항원을 코딩하는 DNA 서열을 바큘로바이러스 (baculovirus) 발현 플랫폼의 DNA와 결합시켜 코로나바이러스 항원 물질을 대량으로 빠르게 생산하게되고 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 면역 체계를 자극할수 있도록  만들어질 것이다.

BARDA 국장인 릭 브라이트 박사는 “201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같은 새롭게 발생한 세계적 보건 위협에는 신속한 대응이 필요하다”면서 “사노피 파스퇴르와의 파트너십 확대 및 허가된 재조합 백신의 플랫폼 활용을 통해 우리는 새로운 바이러스를 예방하는 백신 후보  개발에 속도를 낼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개발에서 특별한 위치에 있는 사노피

과거 비임상연구에서 동물 시험 모델을 통해 평가된 사스 백신 후보는 면역반응을 유발할 수 있으며  부분적인 예방 효과가 있었다. 프로틴 사이언스(2017년 사노피에 인수)가 주도한 이러한 개발 작업은 코로나19 백신 개발의 속도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된다. 그리고 이러한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허가된 백신이 있기 때문에 임상 시험을 위한 연구와 원료물질 생산을 비교적 빠르게 진행하는 것이 가능할 것이다. 사노피의 플랫폼은 또한 백신 후보를 대량으로 제조할 수 있는 잠재력을 갖고 있다.


오랫동안 공중 보건 수호에 앞장서온 사노피

이번 BARDA와의 협약으로 공중 보건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사노피의 지속적인 노력에 또 하나의 이정표가 만들어졌다. 사노피는 감염병대비혁신연합 (Coalition for Epidemic Preparedness Innovation, CEPI)과 백신 R&D 경험을 공유하는 등 심도있는 백신 개발 경험과 혁신적인 기술로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공중 보건 문제에 기여하기 위해 가능성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모색하고 있다.

사노피는 범세계적 인플루엔자 유행에 대비해 면역증강제가 함유된 재조합 백신의 안정적 생산을 위한 시설을 미국에 설립하기로 2019년 12월 BARDA와 협약하였으며 이는 코로나19 백신 개발 프로그램에 사용될 것과 같은 기술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



사노피 파스퇴르㈜에 대하여

사노피 파스퇴르는 사노피 그룹의 백신 사업부문으로 110년 이상의 오랜 백신 개발 역사를 지닌 세계 최대규모의 백신전문 기업이다. 

사노피 파스퇴르 한국법인인 사노피 파스퇴르㈜는 1989년 국내 최초로 인플루엔자 백신 원액을 공급하기 시작하였고 2002년에는 주사형 소아마비 백신을 국내에 최초로 도입하여 현재까지 공급하고 있다. 

이 외에 인플루엔자 백신(완제), 헤모필루스 인플루엔자 b형 뇌수막염 백신, A형 간염 백신, 국내 최초의 청소년 및 성인용 Tdap 백신(디프테리아∙파상풍∙백일해), 국내 최초의 DTaP-IPV 혼합백신, 국내 최초의 DTaP-IPV/Hib 혼합백신, 4가 단백결합 수막구균 백신, 국내 최초의 베로세포 일본뇌염 생백신 등을 국내에 공급하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