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23.2℃
  • 맑음강릉 23.8℃
  • 구름조금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5.0℃
  • 구름조금대구 26.9℃
  • 구름조금울산 22.8℃
  • 구름조금광주 25.3℃
  • 구름조금부산 21.9℃
  • 구름조금고창 21.7℃
  • 흐림제주 19.1℃
  • 맑음강화 19.2℃
  • 구름많음보은 23.8℃
  • 구름조금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조금경주시 26.2℃
  • 구름조금거제 26.1℃
기상청 제공

학회및기관

국제백신연구소, 스아프리카사하라사막 이남지역의 코로나19 질병감시 강화

스웨덴 국제개발협력청(Sida) 지원으로 대유행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국가 역량 향상 기대

국IVI의 감염병 감시 현장 네트워크 활용, 
마다가스카르와 부르키나파소의 코로나19 역학조사 실시 예정


 
국제백신연구소(IVI)는아프리카 마다가스카르와 부르키나파소의 코로나19에 대한 국가적 대응을 돕기 위해 스웨덴 국제개발협력청(Sida)로부터 620만 스웨덴크로나(약7억9천만원)을 지원받는다. 이는 Sida가 매년 제공해온 IVI 운영비 일부와 별도로 추가 지원하는 것이다.

코로나19 감염자들을 확인하기 위해서는 훈련받은 인력과 필수 장비 및 중앙집중식 인프라를 기반으로 스크리닝 및 진단 테스트를 수행해야 하지만, 이는 저소득 국가에서 매우 부족하다. IVI는 자체 감염병 감시 현장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아프리카 사하라사막 이남지역에서 아직은 적지만 증가하고 있는 코로나19 확진자수가 실제 질병 부담을 정확하게 반영하는지 혹은 제한된 진단능력이나 기타 요인(기후 등)에 의해 왜곡되는지 여부를 판단할 것이다.

IVI의 백신 임상개발/보건 및 역학(EPIC) 담당 사무차장인 플로리안 막스(Florian Marks) 박사는 “코로나19는 전 세계 보건시스템을 압도할 수도 있고,특히 자원이 부족한 국가들에서는 더 위협적일 수 있다”며, “아프리카 사하라 이남 지역에 구축된 IVI의 질병감시 네트워크는 콜레라, 장티푸스, 주혈흡충증 등에 대한 질병부담 연구를 수행할 수 있도록 했으며, 스웨덴이 이번 대유행과 추후 또 발생할 수 있는 대유행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역량 구축을 지원해 준데 대해 깊은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장기적인 역학 및 임상 연구를 보완하기 위해 IVI는 지정된 보건소에서 코로나19 의심 환자(독감과 유사하거나 기타 호흡기질환 증상을 보이는 환자 포함)의 스크리닝 및 진단을 지원하는 것은 물론 일반 대중을 대상으로 단면조사(cross-sectional survey: 일정 시점에 전체 또는 특정대표 집단을 대상으로 시행)를 실시할 예정이다. 모든 활동은 현지 정부당국과 협력을 통해 상호 연계되고 지속가능한 역량 구축을 확보할 계획이다.

Sida의 테레사 수프(Teresa Soop) 연구분야 수석자문관은 “각국 정부와 원조기관들이 코로나19와 같은 세계보건 위협에 중저소득 국가들이 대비하고 대응할 수 있도록 연구를 지원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며, “Sida는백신에 대한 전세계의 접근성과 형평성을 보장하면서 백신의 개발과보급이라는IVI의 사명을 지원하는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IVI의 마다가스카르와 부르키나파소에서의 코로나19 대응 지원은 ‘세계보건기구(WHO)의 조정된 글로벌 연구 로드맵(영문)’과 ‘아프리카 연합/아프리카 질병통제센터의 대륙 전략(영문)’에도 부합한다. 이번 협업을 통해 부르키나파소와 마다가스카르는 코로나19 확진 사례를 확인하고 글로벌코로나19 데이터 저장소에 보고할 수 있게 되어, 궁극적으로 이 팬데믹 대응에 효과적인 정책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국제백신연구소 IVI

IVI 국제백신연구소는 개발도상국 국민, 특히 어린이들을 전염병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새로운 백신의 개발과 보급에 전념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기구이자, 대한민국에 본부를 둔 최초의 국제기구다. 



1997년 유엔개발계획(UNDP)의 주도로 설립된 IVI는 현재 UN과는 분리된 독립적 국제기구로서 세계 35개국과 세계보건기구(WHO)를 설립협정 서명국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대한민국, 스웨덴, 인도 정부와 빌앤멜린다게이츠재단, 웰콤트러스트재단 등의 지원으로 운영되고 있다. 

현재 IVI는 콜레라와 장티푸스, 이질 등 설사병, 코로나 19 바이러스, 메르스, 일본뇌염, 살모넬라, A군 연쇄구균, 주혈흡충증, 에이즈, 결핵 등에 대한 백신 연구와 항생제 내성 연구 등을 아시아, 아프리카, 남미 등 세계 40여 개 국가에서 수행하고 있으며, 서울대학교 연구공원에 위치한 본부에서 새로운 백신과 면역보강제, 분석기법 등을 개발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www.ivi.int참조.


* IVI의 질병감시 네트워크

IVI는 나이지리아 이바단을 포함하여 부르키나파소 와가두구, 가나쿠마시, 콩고민주공화국 키산투, 마다가스카르 안타나나리보 등 아프리카 사하라이남의 주요 도시에 걸친 전염병감시 네트워크를 이끌고 있다. 

이들 사업지역에서 총 1천만명 이상의 인구를 관할하는 2차 및 3차 진료병원에서 발열질환 환자를 선별하여 혈액배양 검사를 받도록 한다. 현재 IVI와 협력기관은 마다가스카르와 부르키나파소 현장에서 주혈흡충증 백신의 임상 1상 시험을 수행하고 있으며, 아프리카에 장티푸스 접합백신의 도입을 지원하기 위해 네트워크를 통해 침습성 살모넬라 감염에 대한 가용데이터를 확대하고 있다.


스웨덴 국제개발협력청 (Sida, Swedish International Development Cooperation Agency)


Sida는 국제 개발 협력을 담당하는 스웨덴의 정부 기관이다. 

Sida는 자원과 지식의 배분을 통해 아프리카, 아시아, 유럽, 남미 지역의 주민들에게 긍정적인 변화를 창출하고 세계 빈곤을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시민사회, 대학, 공공 및 민간 부문의 기관들과 협업하고 있다. Sida의 프로젝트와 활동은 스웨덴의 조세 수입을 통해 재원을 조달한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