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12.5℃
  • 맑음강릉 15.0℃
  • 맑음서울 13.1℃
  • 구름많음대전 13.1℃
  • 맑음대구 13.9℃
  • 맑음울산 16.2℃
  • 구름조금광주 14.5℃
  • 맑음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15.1℃
  • 맑음제주 16.9℃
  • 맑음강화 13.3℃
  • 구름많음보은 11.4℃
  • 구름많음금산 13.0℃
  • 구름조금강진군 16.0℃
  • 맑음경주시 16.7℃
  • 구름조금거제 15.6℃
기상청 제공

학회및기관

차의대 이윤경 교수, 이스미젠 설하정 임상효과 검증 사례 발표

URL복사
보다 체계화된 면역치료 연구 시급



최근 개최된 한국영양의학회 학술대회에서 면역치료에 대한 보다 체계적인 연구 등이 시급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차의과대학 이윤경 교수는 학술대회에서 ‘임상에서의 실제 면역치료’라는 주제발표를 통해 “ 의사에 의한 면역치료에 대한 체계적인 경험과 치료가 거의 전무하다”고 지적하고 이같이 주장했다.

이 교수는 특히 이 주제 발표를 통해 “면역치료의 기본은 NK 세포 활성도를 1500 이상 유지해야 T세포에 충분한 정보를 제공, B세포가 충분한 Immunoglobulin 생성이 가능하다”고 전하고 1년간 환자를 추적 관찰한 면역치료제의 임상 면역치료 결과를 발표했다.

이 교수는 “면역치료 즉, DCs, NK세포 활성, T세포 활성, B세포 활성, 항체형성에 유일하게 효과적인 약물로 이스미젠 설하정이 환자 중 100%에게 임상효과를 검증했다”고 밝히고 “보조적으로 흉선이 퇴화되거나 NK세포 활성이 500 이하로 낮은 환자는 이뮨젠 주사를 병용을 권고해 환자의 영양상태를 고려한 IVNT의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하다”고 면역 치료 사례를 공개하기도 했다. 

특히 “면역치료의 기본은 단순하게 한가지 지표가 아닌 바이러스 혹은 세균감염시 면역반응에 관여하는 요소가 연쇄적으로 올라야 의미 있는 치료 결과”라며 “모든 면역요소를 올리는 약물은 이스미젠 설하정이 유일한 치료제”라고 피력했다. 



보조 치료제인 이뮨젠 주사(싸이모신알파1)와 IVNT는 한계가 있으나 환자의 종합적인 상태를 고려해 처방하면 될 것이라고 이 교수는 덧붙였다.



이날 참석한 의사들도 “면역치료를 체계화해야 한다”고 공감하고 “한약, 홍삼 등에 대한 관련된 면역력에 대해서는 근거 중심의 의학적 면역치료법임이 우선 확인돼야 한다”고 의견을 내놨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