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 (월)

  • 흐림동두천 9.7℃
  • 구름조금강릉 13.0℃
  • 구름조금서울 10.3℃
  • 구름많음대전 9.7℃
  • 구름많음대구 10.6℃
  • 구름많음울산 12.0℃
  • 구름많음광주 12.1℃
  • 흐림부산 12.2℃
  • 구름조금고창 9.9℃
  • 구름조금제주 14.9℃
  • 흐림강화 9.6℃
  • 구름많음보은 7.0℃
  • 구름많음금산 8.1℃
  • 맑음강진군 9.3℃
  • 흐림경주시 8.5℃
  • 구름많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W홀딩스, 중국 뤄신과 위너프 독점 기술수출 및 공급 계약 체결

선(先) 계약금과 개발, 허가 및 매출에 따른 단계별 마일스톤까지 최대 3,900만 달러 수취

URL복사
-중국 시장 국내 첫 종합영양수액(TPN) 라이선스-아웃
-판매 로열티 별도, 완제품 공급 계약도 맺어 
‘중국 허가 후 JW생명과학에서 생산 및 공급’



JW홀딩스(대표 한성권)는 중국 뤄신제약그룹(Luoxin Pharmaceutical Group Stock Co., Ltd)의 자회사인 산둥뤄신제약그룹(Shandong Luoxin Pharmaceutical Group Stock Co., Ltd, 이하 산둥뤄신)과 3체임버 종합영양수액제 위너프에 대한 ‘기술수출 및 공급 계약(Exclusive License and Distribution Agreement)’을 체결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산둥뤄신은 이번 계약을 통해 위너프에 대한 중국(홍콩, 마카오 포함) 시장에서의 독점적 개발 및 상업화 권리를 획득하게 됐다. 

이번 기술수출 계약에 따라 JW홀딩스는 산둥뤄신으로부터 반환 조건 없는 선(先) 계약금 500만 달러(약 56억 원)와 개발, 허가 및 매출에 따른 마일스톤으로 최대 3,400만 달러(약 384억 원) 등 총 3,900만 달러(약 440억 원)를 순차적으로 받게 된다. 또 허가 이후에는 산둥뤄신의 중국 내 순 매출액에 따라 로열티도 추가로 받게 된다. 

완제품 공급 계약과 관련된 사항은 양 사간 합의에 따라 비공개다. 위너프의 생산과 공급은 JW생명과학이 담당한다.



위너프는 3세대 종합영영수액으로 정제어유(20%), 정제대두유(30%), 올리브유(25%), MCT(25%) 등 4가지 지질 성분과 포도당, 아미노산 등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기존 제품보다 높은 함량의 정제어유를 포함하고 있어 환자의 면역력 향상과 회복을 촉진하는 오메가3와 오메가6 지방산 함유량이 더 많다.  

국내에서는 2013년 출시됐으며 JW중외제약이 판매를 담당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557억 원의 국내 매출을 기록했으며 아시아권 제약사로는 최초로 유럽 시장에도 진출했다. 

산둥뤄신은 위너프 도입을 통해 중국 영양수액제 시장을 새롭게 개척해 나갈 계획이다. 지금까지 중국 시장에서 정제어유가 포함된 종합영양수액제는 상용화되지 않아 위너프가 출시될 경우 최초의 3세대 종합영양수액제가 된다. 아이큐비아에 따르면 3체임버 종합영양수액제 시장규모는 3년간(2017~2019) 연평균 성장률이 전 세계 9.1%, 중국 25.5%로 급성장하고 있다. 

라이언 리우(Ryan Liu) 산둥뤄신 대표는 “JW와 합의에 도달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위너프가 하루빨리 중국 시장에 진출해 관련 적응증을 가진 환자들에게 혜택을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뤄신제약은 여러 한국 기업과 전략적 제휴를 맺고 우수한 제품과 치료제를 중국 시장에 선보이고 있다”며 “다양한 파이프라인을 통해 많은 환자들에게 더 많은 가치를 전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JW홀딩스는 이번 계약으로 위너프의 우수성을 중국에서 인정받게 됨에 따라, 다른 국가에 대한 기술수출 및 공급계약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JW홀딩스 한성권 대표는 “국내 수액 시장을 선도해온 JW가 과감한 투자와 혁신적인 기술개발을 통해 전 세계 고부가가치 종합영양수액제 시장에서 인정을 받고 있다”며 “이번 기술수출을 계기로 위너프의 글로벌 진출 기회를 더욱 넓혀나갈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지금까지 국내 제약사가 정제·캡슐, 앰플·바이알 제형의 의약품을 개발해 미국, 유럽 등 선진 시장에 수출한 적은 있었지만, 유럽을 비롯한 글로벌 수액제 시장에 진출한 것은 국내에서 JW그룹이 유일하며 아시아권 제약사 중에서도 처음이다. 


 JW그룹

JW그룹은 1945년 창립 이래 생명존중과 개척정신의 창업이념을 바탕으로 국내 치료의약품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1959년에는 국내 최초로 의료용 수액인 ‘5% 포도당’을 국산화했다. 

대표 자회사인 JW중외제약은 다양한 혁신신약 R&D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수액 생산 전문 자회사인 JW생명과학은 세계 최대 규모의 친환경 Non-PVC 수액제 전용 공장을 기반으로 연간 300만 개의 종합영양수액을 생산해 전 세계에 공급하고 있다. 

JW홀딩스는 사업형 지주회사로서 자회사 관리 업무 외에도 그룹 내 원료, 완제의약품, 의료기기 등에 대한 해외사업을 직접 담당하며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뤄신제약그룹(Luoxin Pharmaceutical Group) 

뤄신제약그룹은 중국의 헬스케어 대기업으로 제약 연구개발, 제조, 판매, 헬스케어 서비스를 하고 있다. 중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제약사 중 하나로 고품질 활성 의약품 성분(API), 다양한 제형 형태(테이블, 캡슐, 주입 가능 등) 완제품, 헬스케어 서비스 등을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다. 

현재 이 회사는 중국 제약산업 100위 안에 들었고, 수년 동안 '강력한 R&D 파이프라인을 보유한 상위 20개 제약회사'로 선정되었다. 이 회사는 2019년 중국 A쉐어 시장에 '002793'으로 상장돼있다. 


3체임버 종합영양수액(3-Chamber Total Parenteral Nutrition)

하나의 용기를 3개의 방으로 구분, 지질, 포도당, 아미노산 등 3개 성분을 간편하게 혼합해 사용할 수 있는 종합영양수액제


지질 영양수액 트렌드

1세대 : LCT(long chain triglyceride) 오일 함유 제품 (정제대두유 등) 
2세대 : MCT(medium chain triglyceride) 오일 함유 제품(코코넛오일, 올리브유 등)
3세대 : 정제어유(Fish Oil) 함유 제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