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7 (토)

  • 구름많음동두천 21.1℃
  • 구름조금강릉 22.8℃
  • 구름조금서울 25.1℃
  • 구름조금대전 23.2℃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조금울산 23.6℃
  • 구름조금광주 22.0℃
  • 구름조금부산 23.9℃
  • 구름조금고창 21.5℃
  • 구름많음제주 26.1℃
  • 맑음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0.9℃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많음강진군 21.5℃
  • 구름많음경주시 23.1℃
  • 구름조금거제 23.4℃
기상청 제공

병원

인천성모병원, 폐렴 적정성 평가 2년 연속 1등급 획득

URL복사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이학노 몬시뇰)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폐렴 2차 적정성 평가'에서 2년 연속 만점을 받으며 1등급을 획득했다.

폐렴은 대표적인 내과질환으로 면역력이 약한 영유아나 노인 등에 취약하다. 특히 고령일 수록 쉽게 발병하며 사망률이 높은 질환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폐렴은 2005년 우리나라 사망원인 10위에서 2015년 4위로 사망률 순위가 점차 높아지고 있다.

이번 평가는 2016년 4월부터 6월까지 일상생활 중 발생한 '지역사회획득 폐렴'으로 입원한 만 18세 이상 환자에게 3일 이상 항생제치료를 실시한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563개 의료기관, 2,3106명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이번 평가에서 ▲산소포화도검사 실시율 ▲혈액배양검사 실시율 ▲항생제 투여율 ▲폐렴구균 예방접종 확인율 등 전체 평가지표에서 100점 만점을 기록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전체 평가지표에서 만점을 받아 최우수등급인 1등급을 획득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호흡기내과 김주상 교수는 “2~3주 이상 지속적인 기침을 하거나 고열, 흉통 등이 동반될 경우 폐렴을 의심을 해볼 만하다”며 “특히 노인들의 경우 폐렴을 방치할 경우 패혈증 등 합병증으로 이어질 수 있어 증상이 나타날 경우 빨리 내원해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ISSUE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