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3 (토)

  • 흐림동두천 14.5℃
  • 구름많음강릉 10.9℃
  • 흐림서울 17.7℃
  • 흐림대전 17.4℃
  • 흐림대구 12.2℃
  • 구름많음울산 11.0℃
  • 흐림광주 17.9℃
  • 구름많음부산 14.4℃
  • 흐림고창 18.2℃
  • 제주 18.1℃
  • 흐림강화 14.7℃
  • 흐림보은 15.5℃
  • 구름많음금산 14.9℃
  • 구름많음강진군 16.3℃
  • 구름조금경주시 9.4℃
  • 흐림거제 14.9℃
기상청 제공

학회및기관

이대의료원, 의료선교센터 개소

4월 26일 이대목동병원 2층 대회의실

URL복사
전신인 보구여관 설립 130주년을 맞아 
사랑의 기독교 정신 이어갈 예정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의료원장: 김승철)이 2017년 보구여관 설립 130주년을 맞아 의료원의 미션인 사랑의 기독교 정신을 실천하기 위해 의료선교센터를 개소하고, 초대 센터장으로 산부인과 김영주 교수를 임명했다. 

지난 4월 26일 이대목동병원 2층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개소식 및 기념 세미나에는 김승철 의료원장, 김경효 이화의대 학장, 김영주 의료선교센터 센터장, 유경하 이대목동병원장 등 의료원 관계자들과 정규재 강서구 기독교 총 연합회 목사, 박진용 연세의료원 의료선교센터 소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화의료원 의료선교센터는 기존 해외 의료봉사 활동뿐만 아니라 비전 세미나, 교직원 기도회, 연세의료원과 공동으로 주최하는 선교의 달 행사 등 국내외 의료봉사와 자선사업을 통해 직원들의 사명감을 높이고 기독교 기관으로서의 역할을 강화할 예정이다. 

김승철 의료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보구여관 설립 130주년을 맞이한 올해 그 뜻을 이어갈 의료선교센터를 개소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그동안 무료 진료봉사와 선교활동을 해오신 교수님들과 학생, 직원들의 노력이 헛되지 않게 의료원이 최선의 지원을 할 것이며, 모두가 우리의 미션을 실천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이어 김영주 센터장이 경과보고를, 박진용 연세의료원 의료선교센터 소장이 특강을 했다. 박진용 소장은 “이번 이화의료원 의료선교센터 개소는 기관의 정체성을 나타내는 동시에 책임감 또한 막중하다는 것을 의미한다.”면서 “연세와 이화가 같이 할 수 있는 일이 많다고 생각하며, 함께 즐거운 사역을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화의료원은 지난 1989년 이화의대를 졸업한 네팔 간질협회 사꾸라 라즈반다리 회장의 초청으로 네팔에서 의료선교 활동을 시작해 캄보디아, 베트남, 우즈베키스탄에서 무료 의료 진료와 선교 활동을 지속적으로 해왔다. 지난 2012년에는 의료선교활동을 보다 체계화하기 위해 이화의료선교회를 발족했으며, 올해 의료선교센터 창립 준비를 위한 협력 교회 간담회를 거쳐 의료원의 공식 직제로 의료선교센터를 개소하기에 이르렀다. 

뿐만 아니라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은 지난 4월 20일 2층 대회의실에서 아프리카미래재단(이사장: 황영희)과 아프리카 의료 선교를 위한 업무협약식도 가졌다. 

업무 협약식에는 김승철 이화여자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유경하 이대목동병원장, 서동만 흉부외과 교수, 변은경 간호부원장 등 의료원 관계자와 황영희 아프리카미래재단 이사장, 김억 사무총장, 황현룡 대리가 참석했다. 

양기관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질병과 빈곤으로 고통 받고 있는 아프리카 주민들을 위한 선진 교육과 현지 전문 의료 인력 양성에 힘을 모을 예정이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