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4 (금)

  • 맑음동두천 19.8℃
  • 구름조금강릉 19.1℃
  • 맑음서울 22.4℃
  • 맑음대전 21.9℃
  • 맑음대구 19.4℃
  • 맑음울산 20.3℃
  • 구름조금광주 21.1℃
  • 맑음부산 20.4℃
  • 맑음고창 19.3℃
  • 구름조금제주 22.6℃
  • 구름조금강화 18.7℃
  • 맑음보은 18.3℃
  • 구름조금금산 20.2℃
  • 구름조금강진군 19.0℃
  • 구름조금경주시 18.2℃
  • 구름조금거제 20.5℃
기상청 제공

학술

당뇨, 아시아인에게 암 중요 원인

‘Diabetologia' 3월 7일자에 게재 [논문파일 첨부]

URL복사
서울의대 주도, 아시아인 77만 명 12년간 추적관찰
암 예방 위한 생활습관 개선, 당뇨환자 선별적 암검사 필요


  최근 당뇨병이 아시아에서 서양보다 높아지기 시작했는데, 당뇨병이 암으로 인한 사망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음이 대규모 코호트 연구를 통해 밝혀졌다. 

  서울의대 유근영 교수팀(강대희, 신명희(성균관의대))은 ‘아시아 코호트 컨소시엄’을 통해 7개국(한국, 일본, 중국, 대만, 인도, 싱가포르, 방글라데시) 77만 명을 2005년부터 12년간 추적 관찰했다. 아시아인을 대상으로 한 연구로는 세계 최초다.

  연구팀은 제2형 당뇨병을 가지고 있으면 모든 종류 암으로 인한 사망률이 26% 더 높았다고 밝혔다. 질환별로는 ▲자궁내막암 2.7배 ▲간암 2배 이상였고 그 밖에 ▲갑상선암(99%) ▲신장암(84%) ▲유방암(72%) ▲췌장암(53%) ▲담도암(41%) ▲대장직장암(41%) 등의 사망률이 당뇨병으로 인해 높아졌다.  



* 제2형 당뇨병; 20대 이후 당뇨 진단 환자의 95% 이상. 1형 당뇨가 선천적 인슐린 분비기능이 부족한 것에 비해 후천적으로 발생하는 2형당뇨는 췌장의 인슐린 분비 기능은 정상이지만 비만, 운동부족, 스트레스 등 생활습관의 원인으로 발생 



                              표, 제2형 당뇨병 환자의 암 사망률 위험도


  그동안 2형당뇨와 암발생/사망 관련성은 주로 서양인 대상 연구가 대부분이었다. 그럼에도 아시아에서 당뇨 유병률이 증가해 암발생이 주요 보건 문제로 대두된 각국에서 당뇨와의 관련성에 관심이 많았다. 

  앞서 비만과 인슐린 저항성이 아시아인이 더 민감하다는 연구가 발표된 바 있어 특히 이번 연구는 서양에서 보고된 당뇨-암발생 연구결과와의 비교를 위한 필요성에 있어 큰 주목을 받았다. 

  연구진은 소화기계 암이나 유방암에 미치는 당뇨의 정도는 아시아인이나 서양인 모두 비슷하다고 평가했다. 


 
 유근영 교수는 “제2형당뇨병은 아시아인에게 중요 암 위험인자라는 사실을 새로 확인했다. 아시아 각국은 최근 급증하는 암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생활습관 개선 등 당뇨병을 줄이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며 “아울러 당뇨병 환자에 대한 선별적 암검진에도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연구는 아시아의 다양한 인종, 백 만명을 대규모 표본으로 했으면서도 불필요한 교란변수 영향을 모두 보정했다. 또한 과학적으로 가장 신뢰성 높은 전향적 코호트 연구에서 나온 결과라는 점에서 학술적 가치를 높이 평가된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이 연구결과는 국제적인 당뇨병 전문저널 ‘Diabetologia(IF= 6.206) 3월 7일자에 게재됐다. 

관련기사

참고자료

ISSUE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