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월)

  • 맑음동두천 -1.9℃
  • 맑음강릉 -0.5℃
  • 박무서울 -0.2℃
  • 박무대전 -0.9℃
  • 구름많음대구 3.1℃
  • 맑음울산 3.5℃
  • 맑음광주 2.2℃
  • 맑음부산 3.1℃
  • 구름조금고창 -0.3℃
  • 흐림제주 6.1℃
  • 맑음강화 -1.8℃
  • 흐림보은 0.4℃
  • 흐림금산 0.5℃
  • 구름조금강진군 2.9℃
  • 흐림경주시 3.6℃
  • 맑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THE CULTURE

환자 마음 치유하는 조각 작품들

세브란스병원, 크라운-해태제과 후원 조각전시회 ‘見生展(견생전)’ 개막

내년 1월 19일까지 조각품 32점, 병원 곳곳에 전시 돼  





 가을이 깊어가는 세브란스병원 곳곳에 예술 작품의 정취가 흐르고 있다.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병원장 이병석)은 지난 달 30일 부터 크라운-해태제과의 후원을 받아 ‘세브란스와 크라운해태가 함께하는 조각전시 「見生展(견생전)」’ 을 진행하고 있다. 내년 1월 19일까지 세브란스병원 본관 3층, 어린이병원 1층, 연세암병원 7층 야외정원 등에서 펼쳐진다.





 조각 전시회에는 28명의 촉망받는 작가들이 출품한 작품 32점이 배치되어 있다. 전시 첫 날 부터 많은 관람객들이 작품을 배경으로 기념촬영을 시행하는 등 병원에서 접하게 된 예술작품의 매력에 심취하는 모습을 보였다.
 조각전을 둘러 본 환자와 보호자들은 “병원 생활에 지쳐있었는데, 예술작품을 통해 정서적 윤택함을 느꼈으며, 삶에 활력을 얻을 수 있었다”고 입을 모았다.





 한편, 지난 달 30일에는 어린이병원 1층 크라운해태 라운지에서 조각 전시회 시작을 알리는 개막식이 치러졌다.
 행사에는 크라운해태 윤영달 회장, 전시회 출품 작가진, 윤도흠 연세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김호성 어린이병원 원장, 이상길 연세의료원 대외협력처장 등 내외 인사 100여명이 참석했다.





 인사말을 통해 윤도흠 의료원장은 “소중한 전시회가 열릴 수 있도록 작품을 출품해준 작가들과 특히, 결정적 역할을 담당한 윤영달 회장님께 특별한 감사를 드린다. 역량 넘치는 작가분들이 대중과 만나게 됐으며, 환자와 보호자분들이 문화예술의 향기에 심취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