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0 (목)

  •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3.9℃
  • 흐림서울 24.2℃
  • 흐림대전 23.8℃
  • 흐림대구 25.9℃
  • 흐림울산 24.2℃
  • 구름많음광주 25.0℃
  • 흐림부산 23.7℃
  • 흐림고창 26.9℃
  • 흐림제주 23.4℃
  • 흐림강화 21.9℃
  • 흐림보은 24.2℃
  • 흐림금산 23.6℃
  • 구름많음강진군 24.7℃
  • 흐림경주시 26.0℃
  • 구름많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병원

강남세브란스, 미래의학연구센터 개소

23일 봉헌식


연구력 강화, 환자치료 및 학생교육 위해 연구실 원외로 이전
교수 포함 148명 후원자, 27억 5,000만원 건축기금 기부도



 연세대학교 강남세브란스병원이 ‘연세의대 미래의학연구센터(이하 연구센터)’를 신축하고 23일 봉헌식을 가졌다. 

 봉헌식에는 김용학 연세대 총장, 박창일 연세대 재단 이사, 김병수 전 연세대 총장, 윤도흠 연세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송시영 연세의대 학장, 이병석 세브란스병원장, 김근수 강남세브란스병원장, 김영명․김병길 전 강남세브란스병원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병원 인근 500m 거리에 위치한 연구센터는 지상 5층, 지하 5층, 연면적 약 12,000㎡ 규모로 교수 및 강사실 126실을 갖췄다. 또한 2012년 건축계획 수립 후부터 교수진을 비롯한 148명이 27억 5,000만원 상당의 건축기금을 기부하기도 했다.

 강남세브란스병원은 2012년 진료 및 환자 편의 공간 확보를 위해 3,700m²상당의 교수 연구실을 외부로 이전하기로 하고, 2015년 1월 현 위치에 연구센터를 착공했다. 에너지 절약 및 친환경 건축을 위해 녹색건축인증을 받았고 지열시스템을 이용한 신재생에너지를 이용한다. 또 각 연구실은 출입통제 시스템을 통해 전력·조명을 자동 제어해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게 했다.

 김용학 연세대학교 총장은 봉헌사를 통해 “강남세브란스병원이 부족한 공간적 한계를 극복하고 연구력을 증진시켜 양질의 의료서비스로 국민을 섬기고 신뢰와 사랑을 받기를 기원한다”고 격려했다. 



 윤도흠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도 “세브란스는 항상 능동적으로 나아갈 길을 개척했기 때문에 지금의 발전을 이룰 수 있었다”면서 “미래의학연구센터 외에도 강남세브란스병원이 추진 중인 발전 계획이 좋은 결실을 맺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근수 강남세브란스병원장은 “미래의학연구센터는 환자와 보호자들을 위한 장기발전계획의 초석이 될 것”이라며 “환자를 배려하는 마음으로 불편함을 감수해 준 교수 및 강사진에게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강남세브란스병원은 교수 연구실의 이전이 완료되면 기존 연구실 공간을 활용해 병동 리모델링 및 환경 개선 공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 미래의학연구센터는?
 미래의학연구센터는 지하 5층, 지상 5층의 건축면적 1,091.17㎡, 연면적 11,982.18㎡의 철골철근콘크리트 구조 건물이다. 126실로 구성된 내부에는 개인 연구실 외에도 다목적 회의실, 피트니스센터 등을 배치되어 있고, 첨단 안전장치 및 정보통신시설, LED등을 기본으로 녹색건축인증 등을 획득한 친환경 건물이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