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토)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28.2℃
  • 흐림서울 25.8℃
  • 흐림대전 27.7℃
  • 흐림대구 27.6℃
  • 박무울산 27.0℃
  • 흐림광주 27.9℃
  • 구름많음부산 26.7℃
  • 구름많음고창 27.9℃
  • 구름조금제주 31.8℃
  • 흐림강화 23.0℃
  • 흐림보은 23.9℃
  • 구름많음금산 26.1℃
  • 구름많음강진군 28.4℃
  • 구름많음경주시 27.5℃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THE CULTURE

삼성서울병원‘자원봉사음악회 700회’

3월 23일

98년 10월 10일, 가수 남궁옥분씨‘첫 공연’이후 20년만에
권오정 원장“환자들의 지친 심신 달래준 자원봉사자들께 감사”



삼성서울병원은 병원 로비에서 한 달에 두 번 꼴로 목요일 오후에 열리는  ‘자원봉사음악회’가 지난 23일에 [700회]를 맞이했다고 밝혔다.

이날 공연에서는 예인교수앙상블(지휘 나윤규)이 ‘당신을 위한 세레나데’를 주제로 아리랑(고신애), 꽃 구름 속(홍정희) 등 아름다운 선율과 목소리로 병원 로비를 가득 채웠다.

삼성서울병원 자원봉사음악회가 700회를 맞이한 것은 지난 98년 10월 10일, 가수 남궁옥분씨가 재능기부로 ‘사랑 사랑 누가 말했나’를 부르며 ‘첫 공연’을 펼친 지 햇수로 20년만이다.   

94년 개원 이후 병원계에 서비스혁신 바람을 일으켰던 삼성서울병원은 환자들의 심리적 안정 및 치료에 보탬을 주고자 자원봉사음악회를 마련했다. 



자원봉사음악회는 20년에 걸쳐 700회의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지며 환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국악에서부터 오케스트라에 이르기까지 동서양 고전을 아울렀고, 포크송, 트로트는 물론 K-pop, 힙합 등 등 대중가요도 빠지지 않고 무대에 올랐다. 

특히 통기타 가수 손영, 황경숙씨는 자원봉사음악회에 100여차례 이상 출연,환자들의 마음을 달래는 음악을노래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권오정 원장은 “700회 동안 많은 분들이 도와주신 덕분에 병원을 찾은 환자와 보호자들이 큰 위로를 받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여러 자원봉사자들의 선의와 병원의 노력이 더해진다면 환자들이 희망과 용기를 갖고 치료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ISSUE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