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3 (화)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2.0℃
  • 맑음대구 4.5℃
  • 맑음울산 4.0℃
  • 광주 4.3℃
  • 맑음부산 5.7℃
  • 흐림고창 6.3℃
  • 흐림제주 10.3℃
  • 맑음강화 -2.0℃
  • 구름조금보은 2.1℃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7.2℃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병원

인천성모병원 ‘2017 한국의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 대상’ 수상

3월 31일 서울 밀레니엄힐튼호텔

URL복사
62년간 지역거점병원으로서 역할과 책임에 충실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이학노 몬시뇰)이 지난 3월 31일 서울 밀레니엄힐튼호텔에서 열린 '2017 한국의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종합병원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한국의 가장 사랑받는 브랜드 대상' 시상식은 조선비즈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 농림축산식품부가 후원한다. 기업 및 지방자치단체의 브랜드에 대해 분야별로 소비자를 대상으로 직접투표와 전문위원의 심사를 거쳐 결정한다.

올해로 개원 62년을 맞는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사랑을 실천하는 가톨릭 정신에 따라 지역의료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질적인 성장을 거듭해 지난 2015년 상급종합병원으로 승격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하는 뇌졸중 적정성 1등급 평가를 지난 10년간 놓치지 않고 받았다. 위암과 대장암, 폐암 등에 대한 적정성 평가에서도 1등급을 받았다. 인천•부천 지역 최초로 직장암과 폐암에 대한 동시 로봇수술을 성공했고, 250번째 로봇수술도 진행했다. 혈액형 불일치 신장이식 및 심장•신장 다장기 동시이식도 진행하는 등 첨단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에는 차세대 염기서열분석(NGS) 검사를 개인 맞춤형 암 치료에 적용하고 있어 효과와 정확도는 높이고 부작용은 줄여 환자의 치료는 물론 삶의 질을 높이는 데 도움을 주고 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올해 말 국내 최초로 뇌전문병원을 개관할 예정이다. 그동안 축적된 경험과 연구를 바탕으로 뇌혈관 질환부터 뇌종양과 기능성 장애 등 뇌질환에 대한 치료와 재활, 연구, 교육 등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연구•개발(R&D) 역량을 강화해 뇌질환 진료시스템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키워낼 계획이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병원장 이학노 몬시뇰은 “인천성모병원이 62년 동안 ‘수술 잘하는 정직한 병원’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해왔다”며 “앞으로도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바탕으로 지역거점병원으로서의 역할과 책임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