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1 (수)

  • 흐림동두천 -0.9℃
  • 맑음강릉 3.3℃
  • 구름조금서울 0.0℃
  • 구름많음대전 3.1℃
  • 흐림대구 4.5℃
  • 구름조금울산 5.7℃
  • 구름많음광주 4.6℃
  • 맑음부산 5.6℃
  • 구름많음고창 3.5℃
  • 구름많음제주 8.7℃
  • 구름많음강화 0.5℃
  • 흐림보은 1.8℃
  • 흐림금산 2.4℃
  • 구름많음강진군 6.2℃
  • 맑음경주시 4.6℃
  • 구름많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병원

인천성모병원 ‘병문안 문화 개선 TF’

URL복사
환자안전과 감염예방 위하여 병문안 문화 개선 활동에 박차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이학노 몬시뇰)이 환자와 방문객들의 안전을 위한 ‘병문안 문화 개선 TF’를 꾸린지 1년 6개월, 점차적으로 적용해온 병문안 개선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지난 2015년 메르스(MERS, 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 당시 감염병 확산의 원인이었던 면회 문화를 개선하기 위해 보건복지부에서 마련한 ‘의료기관 면회기준 권고지침’을 즉각 적용한 이래 자체 규정 마련, 안내 및 홍보 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왔다.

더불어 각종 법령 및 기준이 구체화됨에 따라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적극적인 참여하기 위해 지난 한 달간 병문안 문화 개선에 대한 홍보 및 계도기간을 거쳐 7월부터 본격적인 시행에 나섰다.



먼저 지난 6월 1일부터 안내활동을 강화해 면회 자제를 유도하고 방문객 명부 작성 등의 시스템을 개선했다. 일반 병동의 면회 시간은 평일 오후 6시~8시, 주말 및 공휴일에는 오전 10시~12시와 오후 6시~8시를 지정하고 횟수도 평일 1회와 주말 2회로 각각 제한하고 있다.

병문안객 출입 관련 운영 체계도 전면 개선했다. 전 병동에 스크린 도어를 설치해 출입증을 소지한 사람에 한해 출입이 가능하다. 입원환자 및 상주보호자 1인은 병동 출입증을 배부 받아 병동 출입하며, 이외 병문안객은 가능한 병문안 허용시간에 방문하도록 사전에 안내한다.

병문안 허용시간외 방문객은 방문객 명부를 작성한 후 출입증을 배부 받고, 병동 스크린도어 앞 리더기에 출입증을 접촉해야만 병동 입실과 면회를 할 수 있다. 병동 출입은 보호자뿐만 아니라 병원 교직원들도 출입증이 있어야만 가능하다.

이외에도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입원 환자에 대해 입원 시 면회시간 등 병문안 관련 교육, 입원환자와 내원객 대상으로 병문안 문화 개선을 위한 안내문 배부 및 부착, 병원 내 안내방송, 상시출입자 관리, 집단 병문안객 면회 관리 등을 하고 있다. 또한 병동 면회 시간 및 면회 제한과 관련해 매일 인천성모병원 중간관리자 이상의 교직원 및 보안요원 등이 별도로 안내 및 홍보를 진행하고 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병원장 이학노 몬시뇰은 “병문안 문화 개선활동은 환자의 회복과 안정을 위해서 반드시 필요한 캠페인이다”며 “환자 중심의 병문안 문화가 정착하기 위해선 국민의 인식 전환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