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13 (금)

  • 맑음동두천 21.7℃
  • 구름많음강릉 23.6℃
  • 구름조금서울 23.5℃
  • 구름조금대전 23.9℃
  • 구름많음대구 24.1℃
  • 구름많음울산 23.3℃
  • 박무광주 24.1℃
  • 부산 24.1℃
  • 구름많음고창 22.3℃
  • 제주 24.1℃
  • 구름조금강화 22.8℃
  • 구름조금보은 20.8℃
  • 구름조금금산 20.8℃
  • 흐림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2.8℃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학회및기관

지속되는 감기 증상…“혹시 폐렴?”

URL복사
2015년 ‘폐렴’ 진료환자 약 159만명, 절반(44.6%)은 10세 미만 어린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손명세, 이하 ‘심사평가원’)은 폐렴에 대해 최근 5년간(2011년~2015년) 진료정보(건강보험, 의료급여)를 분석한 결과, 매년 약 155만명이 폐렴으로 진료를 받았으며, 10세 미만 소아가 많고 가을부터 진료인원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폐렴 진료인원 중 44.6%는 10세 미만이지만, 최근 5년간 진료인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연령구간은 80세 이상 구간(36,906명 증가)이었다. 
   
폐렴의 월별 진료인원은 가을인 9월부터 증가하고 이듬해 4월 이후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폐렴
 ­ 폐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으로 세균, 바이러스, 곰팡이 등 질환 발생원인은 다양하다. 기침과 가래, 발열 등 주요 증상이 감기, 독감과 비슷하다. 하지만 노인의 20~30%는 아무런 증상이 없어 제대로 된 진료를 받지 못하다가 증상이 악화된 후  폐렴으로 진단받기도 한다. 


최근 5년간(2011년~2015년) 연평균 약 155만명이 폐렴으로 진료를 받았으며, 2015년 진료인원은 약 159만명이다.
 
 2015년 입원환자 1인당 평균 진료비용은 약 182만원으로 2011년 대비 약 36만원 증가하였으며, 외래환자의 1인당 평균 진료비용은 약 6만원으로 최근 5년간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1인당 평균 입원일수는 약 11.2일, 평균 내원일수는 2.6일로, 최근 5년간 큰 차이는 없었다.

                                     표1 . '폐렴' 진료현황 (2011년~2015년)

구 분

2011

2012

2013

2014

2015

전체

진료인원

()

1,659,505

1,587,448

1,425,248

1,471,849

1,592,975

793,247

751,409

679,857

690,338

747,707

866,258

836,039

745,391

781,511

845,268

진료비용

(천원)

651,688,588

634,466,721

618,586,588

684,662,729

830,114,536

350,531,686

345,389,028

342,918,951

372,726,227

446,421,049

301,156,902

289,077,693

275,667,637

311,936,503

383,693,486

진료

유형

1인당

진료비용()

입원

1,455,695

1,614,915

1,729,358

1,768,031

1,815,262

외래

55,462

52,312

52,269

56,601

59,834

1인당

내원일수()

입원

10.61

11.40

11.72

11.63

11.15

외래

2.92

2.69

2.54

2.60

2.61 






폐렴 진료인원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연령대는 10세 미만이었고, 진료인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연령대는 80세 이상 노인이었다.

2015년 진료인원의 연령구간별 비중은 0-9세가 44.6%로 가장 높았고, 20대가 3.4%로 가장 낮았다. 다른 연령구간은 6~8%로 비슷한 비중을 차지했다.


                                          표2 . '폐렴' 연령구간별 진료인원 (2015년)

구 분

진료인원()

비중(%)

0_9

713,098

44.6%

10_19

100,872

6.3%

20_29

54,217

3.4%

30_39

109,877

6.9%

40_49

110,287

6.9%

50_59

138,760

8.7%

60_69

132,797

8.3%

70_79

140,406

8.8%

80세 이상

100,087

6.3%




한편 80세 이상 노인의 경우 전체 진료인원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6.3%이지만, 10만명당 진료인원이 2011년에 비해 약 1,100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다른 연령구간에 비해 폐렴 진료환자 증가폭이 가장 컸다.


                                  표3 . '폐렴' 연령별 증감 진료인원 (2011년, 2015년)

구 분

진료인원()

인구10만명당 진료인원()

2011

2015

증감인원

2011

2015

증감인원

0-9

829,103

713,098

-116,005

17,589

15,521

-2,068

10-19

132,818

100,872

-31,946

1,972

1,727

-245

20-29

65,535

54,217

-11,318

970

817

-153

30-39

123,216

109,877

-13,339

1,498

1,431

-67

40-49

109,351

110,287

936

1,256

1,256

-

0

50-59

124,583

138,760

14,177

1,736

1,703

-33

60-69

111,043

132,797

21,754

2,675

2,752

77

70-79

107,618

140,406

32,788

4,028

4,484

456

80세 이상

63,181

100,087

36,906

6,522

7,628

1,106 

※ 인구수는 통계청 연앙인구 사용(국가통계포털: KOSIS) 

폐렴이 주로 발생하는 시기는 연도별로 조금씩 차이가 있지만 보통 9월부터 이듬해 4월까지로 나타났는데, 이는 환절기 및 겨울철 면역력 저하와 독감 환자 증가에 따른 영향으로 분석된다.   




폐렴은 폐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으로 세균, 바이러스, 곰팡이 등 발생원인은 다양하다. 일반적으로 기침·가래·열과 같은 일반적인 감기 증상, 가슴 통증·호흡곤란 등 호흡기 증상, 두통·근육통 등 전신증상을 나타낸다.

노인의 경우 폐의 기능과 면역력이 떨어져 바이러스나 세균에 쉽게 감염되지만, 20~30%는 증상이 없어 뒤늦게 병원을 찾아 폐렴으로 진단받기도 한다.

만약 감기로 생각했으나 고열, 화농성 가래 및 호흡곤란, 무기력 등의 증상이 지속적으로 나타나면, 즉시 전문의 진료를 통해 폐렴 여부를 진단받고 가래나 혈액검사로 원인균을 찾아서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심사평가원 정성환 심사위원은 “폐렴은 유·소아층에 주로 발생한다. 노인의 주요 사망원인 중 하나로, 어린이와 노인은 백신 예방접종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하며, “특히 만성 질환이 있는 65세 이상 환자들은 독감 및 폐렴 구균 백신이 폐렴 발생을 유의미하게 감소시키므로 반드시 백신을 맞고, 증상이 의심되면 즉시 병원에 가서 진료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 폐렴의 연도별 연령별 진료인원 (2011년~2015년) ]

구 분

진 료 인 원 ()

연 령 별 점 유 율 (%)

2011

2012

2013

2014

2015

2011

2012

2013

2014

2015

0~ 9

829,103

703,908

630,595

609,009

713,098

49.8%

44.1%

44.0%

41.2%

44.6%

435,243

371,263

334,337

319,086

372,826

54.7%

49.2%

49.0%

46.0%

49.6%

393,860

332,645

296,258

289,923

340,272

45.3%

39.6%

39.6%

36.9%

40.1%

10~ 19

132,818

104,739

83,236

93,499

100,872

8.0%

6.6%

5.8%

6.3%

6.3%

68,324

54,230

43,562

48,327

50,555

8.6%

7.2%

6.4%

7.0%

6.7%

64,494

50,509

39,674

45,172

50,317

7.4%

6.0%

5.3%

5.8%

5.9%

20~ 29

65,535

64,248

53,692

57,331

54,217

3.9%

4.0%

3.7%

3.9%

3.4%

24,235

24,656

20,843

22,795

21,071

3.0%

3.3%

3.1%

3.3%

2.8%

41,300

39,592

32,849

34,536

33,146

4.7%

4.7%

4.4%

4.4%

3.9%

30~ 39

123,216

121,823

105,133

111,040

109,877

7.4%

7.6%

7.3%

7.5%

6.9%

44,116

45,213

39,252

40,580

38,917

5.5%

6.0%

5.7%

5.8%

5.2%

79,100

76,610

65,881

70,460

70,960

9.1%

9.1%

8.8%

9.0%

8.4%

40~ 49

109,351

116,732

103,426

113,594

110,287

6.6%

7.3%

7.2%

7.7%

6.9%

45,515

48,394

42,656

46,172

44,520

5.7%

6.4%

6.2%

6.7%

5.9%

63,836

68,338

60,770

67,422

65,767

7.3%

8.1%

8.1%

8.6%

7.7%

50~ 59

124,583

141,711

130,977

142,874

138,760

7.5%

8.9%

9.1%

9.7%

8.7%

50,971

57,955

53,721

57,886

55,873

6.4%

7.7%

7.9%

8.3%

7.4%

73,612

83,756

77,256

84,988

82,887

8.5%

10.0%

10.3%

10.8%

9.8%

60~ 69

111,043

129,153

117,853

128,271

132,797

6.7%

8.1%

8.2%

8.7%

8.3%

51,482

59,686

55,052

58,965

60,326

6.5%

7.9%

8.1%

8.5%

8.0%

59,561

69,467

62,801

69,306

72,471

6.8%

8.3%

8.4%

8.8%

8.5%

70~ 79

107,618

133,745

127,683

135,666

140,406

6.5%

8.4%

8.9%

9.2%

8.8%

51,746

62,964

62,229

65,298

67,329

6.5%

8.3%

9.1%

9.4%

9.0%

55,872

70,781

65,454

70,368

73,077

6.4%

8.4%

8.7%

9.0%

8.6%

80세 이상

63,181

79,411

79,463

88,074

100,087

3.8%

5.0%

5.5%

6.0%

6.3%

24,648

30,681

31,348

34,679

39,618

3.1%

4.1%

4.6%

5.0%

5.3%

38,533

48,730

48,115

53,395

60,469

4.4%

5.8%

6.4%

6.8%

7.1%

※ 연령별 점유율은 각 성별 내에서 점유율임.
   생일을 전후하여 진료를 받아 만(滿)나이가 변경된 경우에는 연령 별로 중복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단순합계로 환자수를 계산하는 경우 다수의 중복 환자수가 나타날 수 있으므로 자료 이용 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

ISSUE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