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11.7℃
  • 맑음서울 11.4℃
  • 맑음대전 10.2℃
  • 맑음대구 10.5℃
  • 맑음울산 13.5℃
  • 맑음광주 12.8℃
  • 맑음부산 15.9℃
  • 맑음고창 9.3℃
  • 구름조금제주 14.5℃
  • 구름조금강화 11.3℃
  • 맑음보은 5.5℃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11.7℃
  • 구름조금경주시 9.6℃
  • 맑음거제 12.2℃
기상청 제공

병원

인천성모병원, 위암수술 잘하는 병원 2회 연속 선정

URL복사
위암 적정성 평가 2회 연속 1등급 획득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이학노 몬시뇰)이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에서 발표한 위암 적정성 평가에서 2년 연속 1등급을 획득했다.

심평원은 2015년 원발성 위암으로 내시경절제술•위절제술 등을 실시한 221개 의료기관, 만 18세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위암 적정성평가를 실시했다.

평가항목에는 ▲전문인력 구성여부(치료대응 영역) ▲수술 전 정확한 진단을 위한 검사 여부(진단 영역) ▲치료와 예후에 중요한 판단 기준이 되는 림프절 절제 여부(수술 영역) ▲수술 후 적기에 항암제 투여 여부(보조항암요법 영역) ▲수술 후 사망률(결과 영역) 등 총 19개 지표를 대상으로 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평가결과가 대부분 100점으로 1등급을 획득했다. 앞서 지난해 심평원이 발표한 1차 평가에서도 1등급을 받았다.

한편 위암은 우리나라에서 암 발생순위 2위로 폐암, 간암에 이어 사망률이 세 번째로 높다. 우리나라의 위암 수술 완치율(5년 생존율)은 1970년대 초반 4.5%에 불과했지만, 2013년에는 73.1%로 크게 향상됐다. 특히 조기에 발견된 위암은 수술 후 생존율이 90%에 달할 만큼 예후가 좋아졌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위장관외과 김진조 교수는 “위암은 생활습관 개선 및 정기적인 내시경 검사 등으로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또한 다른 어떤 암보다 수술적 치료로 완치율이 매우 높은 암이므로 적극적인 치료를 시행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