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6 (금)

  • 구름많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10.5℃
  • 구름많음서울 6.6℃
  • 맑음대전 9.7℃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11.3℃
  • 맑음광주 11.2℃
  • 맑음부산 12.2℃
  • 맑음고창 10.2℃
  • 맑음제주 15.3℃
  • 구름많음강화 6.0℃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9.5℃
  • 맑음강진군 12.8℃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한의사 혈액검사 관련 보건복지부 유권해석에 대한 국민감사청구 진행

URL복사

보건복지부 담당공무원들의 잘못된 유권해석 행위로 발생될 국민건강·보건상 위해를 막기 위한 조치


보건복지부는 한의사의 혈액검사와 관련하여, 과거부터 계속해서 유지돼온 “한의사는 양방의학적 이론에 의한 검사를 목적으로 채혈할 수 없다”, “한의사는 의학적(양방의학적) 검사인 혈액검사를 직접 할 수 없다”라는 유권해석 취지에 정면으로 반하여, 2014. 3. 19. “한의사가 자동화기기를 사용하여 혈액검사를 하는 것은 가능하다”라는 유권해석을 내렸다.

위 유권해석은 잘못된 판례 인용(안압측정기 관련 헌법재판소 결정), 근거자료 미비(회의 및 자문절차 등) 등 많은 절차상 문제점이 있고, 이는 정보공개청구를 통해서도 이미 확인된 부분이다. 더욱이 보건복지부는 기존의 유권해석과 배치되는 유권해석을 내렸음에도 2015년 초까지 질의를 요청한 대한한의사협회 이외 관련기관에 대해 위 내용을 공개하지 않았다. 분명 보건복지부 담당 공무원들의 사무처리상 위법 혹은 부당성이 존재할 것이라고 판단된다.

혈액검사는 의학적 질환(혹은 질병)을 의학적 이론에 따라 판명해내기 위한 가장 기본적인 검사이며, 채혈을 통해 이루어지는 침습적인 검사다. 이에 채혈을 통한 진단 검사까지의 일련의 과정은 의학적 질환에 관하여 전문적으로 검증된 교육을 받고 의료행위를 실시하는 의료기관에 의해 시행되어야 하는 것인바, 정식 교육을 받지 않은 자에 의해 시행될 경우 침습적 검사에 따른 부작용, 제대로 질병을 발견해내지 못해 치료시기를 놓치거나 오진에 따른 잘못된 의료행위로 인해 질병 악화를 초래하는 경우 등이 발생할 우려가 매우 크다.
 
이에 의협 산하 한방대책특별위원회는 보건복지부 담당 공무원의 잘못된 유권해석 행위로 인한 국민건강·보건상 위해 우려를 막기 위한 목적으로 국민감사청구를 진행하기로 결정하고, 사전 절차로서 총 1,104명의 청구인 서명을 모집하였다. 본 감사청구를 통해 보건복지부 담당공무원들이 적법한 절차에 의하지 않은 잘못된 유권해석을 내린 사실을 밝히고, 궁극적으로 한의사의 혈액검사와 관련하여 올바른 유권해석을 다시 받아 국민건강을 보호하고자 한다. 

더 나아가 한방대책특별위원회는 한의사의 면허 외 불법의료행위로 인한 국민건강·보건상 위해를 막기 위한 노력을 앞으로도 계속해나갈 것이다.  

2017. 3. 8.
한방대책특별위원회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