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28 (금)

  • 흐림동두천 13.4℃
  • 흐림강릉 12.8℃
  • 흐림서울 12.8℃
  • 천둥번개대전 12.8℃
  • 맑음대구 25.4℃
  • 맑음울산 23.9℃
  • 구름많음광주 23.3℃
  • 맑음부산 20.0℃
  • 구름많음고창 22.0℃
  • 구름조금제주 28.7℃
  • 구름많음강화 15.6℃
  • 흐림보은 12.3℃
  • 구름많음금산 23.4℃
  • 구름많음강진군 23.0℃
  • 맑음경주시 25.7℃
  • 맑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학회및기관

‘국민건강 위협 생활환경 문제 대책’촉구

대한의사협회, 30일 생리대 유해물질 검출 논란 관련 긴급간담회 개최

URL복사
“검출된 화학물질 생리불순 등 여성건강 영향 등 연구조사 더 필요”
유럽산 비가열 가공육 E형간염 바이러스 검출 관련 임신부 등 주의 필요
 


□  대한의사협회(회장 추무진)는 최근 국민의 건강을 위협하는 생활환경 문제들이 지속적으로 발생되고 있어 이에 대한 정부의 관심과 관리를 촉구했다. 

□ 대한의사협회 국민건강보호위원회(위원장 이종구)는 30일 생리대 유해물질 검출 및 부작용 논란과 관련 긴급 간담회를 개최하고 이같이 밝혔다.

□ 이날 긴급간담회에서는 “생리대에서 검출된 휘발성유기화합물 (VOCs)로 인한 인체유해성여부를 판단할 수 있는 자료 등이 충분치 않다”며 “현재로서는 검출된 유기화합물질이 생리불순 등 장기적으로 여성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분명하게 파악할 수 없고 자료가 불충분하기 때문에 앞으로 연구 조사가 더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식품의약품안전처 관계자는 “지난해 10월부터 현재 논란 중인 휘발성유기화합물 등 생리대에 함유 가능성이 있는 유해물질의 검출량 및 위해성평가를 진행 중에 있으며 결과발표를 최대한 앞당길 계획”이라고 밝혔다.

□ 또한 대한의사협회 국민건강보호위원회는 유럽산 비가열 가공육에서 E형간염을 유발하는 바이러스 검출보도와 관련 “E형간염은 A형간염과 마찬가지로 건강한 성인의 경우 대부분 만성간염으로 이행되지 않으며 자연적으로 호전되는 양호한 치료 경과를 보인다”며 “그러나 임신부의 경우 인도 일부지역에서 20%의 사망률이 보고된바 있어 간 질환자, 장기이식환자와 같은 면역저하자 등 고위험군은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