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3.5℃
  • 맑음강릉 28.8℃
  • 구름많음서울 26.1℃
  • 맑음대전 27.7℃
  • 구름조금대구 30.1℃
  • 맑음울산 23.9℃
  • 맑음광주 27.8℃
  • 맑음부산 23.0℃
  • 구름조금고창 22.5℃
  • 맑음제주 23.9℃
  • 구름조금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5.4℃
  • 구름조금금산 25.5℃
  • 구름조금강진군 23.8℃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학회및기관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전문대학원으로 새출발

URL복사
28일, 개원기념식 열고 첫 박사학위 입학생 격려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가 석사뿐 아니라 박사학위 과정을 모두 갖춘 전문대학원으로 재탄생한다.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총장 이강현)는 2월 28일 국립암센터 국가암예방검진동 8층 대강의실에서 전문대학원으로의 새롭고 힘찬 출발을 자축하고 첫 박사학위 입학생을 격려하는 기념행사를 가졌다. 

국제암대학원대학교는 2014년 3월 개교 당시 석사과정만 운영하는 특수대학원으로 문을 열었다. 이후 전문·심화된 교육과정의 필요성을 인정받아 지난 해 9월 전문대학원으로의 신설인가를 새롭게 획득했고, 올해 처음으로 베트남 학생을 포함한 7명의 박사학위 입학생을 받았다.   



국립암센터의 자원 및 전문성을 십분 활용해 암관리학과(Cancer Control and Population Health) 및 암의생명과학과(Cancer Biomedical Science) 2개 학과가 설치되어 있다. 암관리학과는 암 발생 및 사망 감소, 암환자의 수명연장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한 국가 암 예방·관리 사업 및 정책의 개발과 수행을 위한 보건 전문인력을, 암의생명과학과는 암 발생 및 암화과정의 분자생물학적 기전 연구, 암 진단 바이오마커 및 표적치료제 개발 등 암 연구개발 및 실용화를 위한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정진엽 보건복지부 장관은 “전 세계의 잠재력 있는 인재들이 모여 암 정복의 문제를 고민하고 토론하며 해답을 찾아가는 교육의 장인 국제암대학원대학교가 암으로부터 인류를 보호하는데 더욱 큰 역할을 하길 기원한다”고 당부했다. 



이강현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총장은 “개교 이래 지난 3년간 대학원을 성공적으로 운영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설립목적에 부합하는 암의생명과학·암관리 분야 전문인력을 양성해 암 정복을 향해 일진월보하는 역사를 써내려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관련기사

ISSUE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