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3.5℃
  • 맑음강릉 28.8℃
  • 구름많음서울 26.1℃
  • 맑음대전 27.7℃
  • 구름조금대구 30.1℃
  • 맑음울산 23.9℃
  • 맑음광주 27.8℃
  • 맑음부산 23.0℃
  • 구름조금고창 22.5℃
  • 맑음제주 23.9℃
  • 구름조금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5.4℃
  • 구름조금금산 25.5℃
  • 구름조금강진군 23.8℃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병원

국립암센터 전립선암센터,‘대한전립선학회 최우수 학술상 수상’

URL복사
말기신장질환 환자의 전립선암 발생률 및 생존율 분석 




국립암센터 이강현 원장, 전립선암센터 서윤석 전임의 연구팀은 지난 3월 4일(토) 삼성서울병원에서 열린 ‘제26회 대한전립선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최우수 학술상을 수상했다. 

이강현 원장·서윤석 전임의 연구팀은 ‘말기신장질환 환자의 전립선암 발생률 및 생존율 예측: 중앙암등록통계를 이용한 후향적 연구(Prevalence and survival prognosis of prostate cancer in patients with end-stage renal disease: A retrospective study based on the Korea National Database(2003-2010))’ 논문으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연구는 중앙암등록본부 암등록자료를 활용해 2003년에서부터 2010년까지 전립선암으로 진단된 38,925명과 이 중 말기신장질환을 앓고 있는 3,945명을 대상으로 말기신장질환이 전립선암 환자의 생존 예후에 미치는 영향 등을 분석했다.



연구 결과, 말기신장질환은 전립선암 환자의 생존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예후 인자 중 하나임을 확인했으며, 말기신장질환이 있는 전립선암 환자의 경우라도 신장이식을 성공적으로 받은 경우에는 말기신장질환이 없는 전립선암 환자군의 생존율과 별 차이가 없음을 밝혔다. 

연구책임자인 이강현 원장은 “말기신장질환자라도 전립선암 선별검사를 통해 전립선암 진단을 받고 적절하게 치료를 받으면 생존율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ISSUE



배너
배너